UPDATED: New venue announced for Korean leg of Doctor Who: The World Tour

| Permalink

Tags: Doctor Who World Tour, DWWT Seoul, Twelfth Doctor, Clara Oswald, Featured

The TARDIS in Seoul, South Korea

Updated details have been released for the South Korean leg of Doctor Who: The World Tour.

Click for the English version of this article »

Korean version

BBC 월드와이드 코리아는 드라마 ‘닥터후’의 서울 월드투어 이벤트 장소를 전격 교체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번 서울 월드투어의 팬 이벤트는 8월 9일 여의도에 있는’63 스퀘어-그랜드 볼룸’에서 열리게 된다. 이로써 1,000명이 넘는 팬들이 새 시즌의 에피소드1화 시사회와 팬 미팅에 참석할 수 있다. 팬 이벤트에는 드라마의 주연 배우인 닥터 ‘피터 카팔디’와 ‘제나 콜먼’이 참석하며 행사에 참여 할 수 있는 티켓은 판매될 예정이다.

티켓은 금주 금요일 오전 9시부터 yes24.com을 통해 구매 가능하며, 가격은 좌석에 따라 12,000원과 15,000원이다.

BBC 월드와이드 코리아의 정수진 대표는 “팬들은 우리에게 가장 중요한 존재이다. 이벤트 장소 역시 팬들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용해 교체하기로 했다.” 라고 말하며 “63스퀘어의 그랜드 볼룸은 더 많은 팬과 함께 할 수 있는 장소이며, 예정된 사전 프로모션을 통해서도 전국의 모든 팬이 팬 이벤트 티켓을 응모 할 수 있다. “라고 밝혔다.

BBC 월드와이드는 ‘닥터후’ 서울 월드투어에 앞서 2개의 흥미로운 사전 프로모션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며, 본 프로모션을 통해 팬 이벤트 초대권을 증정할 예정이다.

7월 22일 화요일, 첫 번째 프로모션으로 서울 주요 장소에 나타난 ‘타디스’와 함께 사진을 찍는 ‘스팟 더 타디스’를 진행한다. 이 프로모션의 참여 방법은 ‘닥터후’를 향한 애정을 듬뿍 담아 ‘타디스’ 와 함께 독창적인 사진을 찍은 후 반드시 해시태그 ‘#타디스인서울’ 또는 ‘#tardisinseoul’를 적어 ‘닥터후 코리아’의 공식 트위터에 보내면 응모가 완료된다. 가장 참신한 사진을 찍은 참가자를 선정해 팬 이벤트 티켓을 증정한다.

‘타디스’가 찾아가게 될 장소는 ‘닥터후 코리아’의 공식 트위터 에서만 공지될 예정이며, 첫 번째
장소는 7월 21일 월요일 저녁 9시에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참가자는 7월 22일 화요일 오후 12시부터 응모 가능하며, 7월 27일 일요일 밤 11시 59분에 최종적으로 프로모션이 종료된다.

또한, 서울에 나타나는 ‘타디스’를 찍을 수 없는 팬들을 위해 이벤트 티켓을 얻을 수 있는 두 번째 프로모션도 진행된다. 참여 방법은 ‘닥터후 코리아’ 공식 트위터에 올라온 ‘미니 타디스’ 탬플릿을 다운로드하여 ‘스팟 더 타디스’ 프로모션과 같이 가장 독창적인 사진을 찍은 후 반드시 공식 해시태그 ‘#타디스인서울’ 또는 ‘#tardisinseoul’ 을 적어 ‘닥터후 코리아’ 트위터에 보내면 응모가 완료된다. 이 프로모션의 정확 날짜와 시간은 ‘닥터후 코리아’의 트위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위 2개의 프로모션을 통해 각 50명의 당첨자를 선정, 총 100명에게 1인당 2장의 초대권이 발송될 예정이다.

주연배우들이 함께하는 이번 월드 투어는 ‘닥터후’가 방영된 50년 역사상 가장 큰 프로모션 이벤트로 기록될 것이며, 5개 대륙 7개 도시에서 12일간 진행된다. 8월 7일 영국의 카디프를 시작으로, 아시아에서 유일하게 서울(한국)을 방문 후, 시드니(호주), 뉴욕(미국), 멕시코 시티(멕시코) 그리고 8월 19일 리우 데 자네이루(브라질)를 마지막으로 투어를 마친다.

글로벌 투어에 대한 자세한 정보와 프로모션에 대한 법률상의 조건은 www.doctorwho.tv/worldtour 에서 확인 가능하며, 전 세계 팬들은 SNS와 디지털 플랫폼으로 소식을 접할 수 있다. 한국 팬들은 ‘닥터후 코리아’의 공식 트위터 계정 @doctorwho_kor에서 확인할 수 있다.

English version

More than 1000 fans in Seoul will now have the chance to attend a fan event and watch the first episode of the latest season of Doctor Who, in a new venue for the World Tour's South Korean leg.

The fan event will now take place on August 9 at the Grand Ballroom at 63 Building in Seoul.

Fans will be able to buy tickets to the event which will include an appearance by the new Doctor, played by Peter Capaldi, and his on-screen companion, played by Jenna Coleman.

Tickets go on sale on Friday 25 July at 9am (KST). Fans will be able to purchase online from yes24.com . Tickets are priced at 15,000 and 12,000 KRW.

"Fans are at the heart of everything we do. We have listened to and taken our fans advice", said Soojin Chung, GM, BBC Worldwide Korea. "The new venue will allow many more fans to participate in the fan event and the contests we have planned will allow as many Doctor Who fans as possible to get their hands on tickets –whether they are in Seoul or not."

In the lead-up to the landing of the Doctor Who World Tour in Seoul, BBC Worldwide will host two competitions, giving fans the opportunity to win tickets to the fan event:

  1. Starting Tuesday 22 July, the TARDIS will be popping up in prominent locations in Seoul. Fans who spot it can take a creative picture of themselves with the TARDIS, and tweet us in the picture showing us how much they love Doctor Who. Fans should post to their photo to Twitter with the hashtag #tardisinseoul and the most creative pictures stand to win tickets to the fan event. The TARDIS locations will be announced on our Twitter account @doctorwho_kor with the first location posted on Monday 21 July at 9pm Korea time. The full competition terms and conditions will be posted on www.doctorwho.tv/worldtour. Fans can start tweeting their entries from 12 noon on Tuesday 22 July until 11.59pm Sunday 27 July when the competition closes (all times KST).
  2. Fans who aren't able to spot the TARDIS in Seoul can still win tickets to the event. A template for a mini cut-out TARDIS will be shared on Twitter at doctorwho_kor. Fans will be able to download this to use in their photos. Similar to the first competition, the most creative pictures, hashtagged #tardisinseoul stand to win tickets. The exact start date and time of this competition will be announced on Twitter.

50 pairs of tickets are up for grabs for each of the two competitions.

Doctor Who: The World Tour will begin in the UK on August 7th and finish in Brazil on August 19th. It will see Twelfth Doctor Peter Capaldi, and on-screen companion Jenna Coleman, visit 7 cities across 5 continents in 12 days to take part in a series of media and fan engagements to publicise the shows forthcoming Series 8 to a global audience. The tour marks the largest ever promotional undertaking in Doctor Whos 50-year history and will kick off in Cardiff, Wales before taking in London (UK), Seoul (South Korea), Sydney (Australia), New York (US), Mexico City (Mexico) and Rio de Janeiro (Brazil).

Fans can get more details of the global itinerary at www.doctorwho.tv/worldtour as well as reports from the tour as it happens, which fans everywhere will be able to enjoy across social and digital platforms. In Korea, fans will be able to follow on activities on Twitter on doctorwho_kor.